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경제 복지/봉사 인물 종합 정치 경제 행정 지방의회 종합 문화 여성 교육 학교소식 인물 종합 취재수첩 기획기사 사진기사 지역소식 동정 방문 행사 보도자료 종달새 칼럼 독자투고 의학상식 시민기자란 영천인 출향인사
최종편집:2018-11-13 오후 09:10:18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PDF게시판
뉴스 > 취재수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취재수첩>도시재생사업, 실패를 알면 성공할 수 있다
2018년 11월 06일(화) 13:58 1036호 [영천시민뉴스]
 

ⓒ 영천시민뉴스
지역신문발전위원회 우선지원대상사가 되면서 지금껏 다양한 기획취재를 진행했다. 이 가운데 올해 하반기 진행한 도시재생뉴딜사업 기획취재는 영천을 위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된 계기가 되었다. 특히 본 기자가 태어나고 자란 곳이 완산동이다 보니 더욱 애착이 가고 취재를 위해 많은 발품을 팔게 된 것을 부정하지 못한다.
완산동은 그야말로 우여곡절을 가장 많이 겪은 동네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예전 영천 최고의 번화가로 명성을 떨치다가 시간이 흐르면서 말조차 생소한 슬럼화로 도심 속에서 퇴화하는 동네로 전락했다. 완산동의 첫 도약의 기회는 2002년 총사업비 112억원을 투입한 영천공설시장 현대화사업이다. 이를 계기로 영천공설시장은 5일장에서 상설시장으로 변모했다. 그러나 도심슬럼화를 벗어날 수 있는 기회는 잡지 못했다. 두 번째 기회가 바로 도시재생뉴딜사업 선정이다. 그것도 중심시가지형(250억원)과 근린생활형(160억원) 두 마리 토끼를 한꺼번에 잡았다. 여기다 말죽거리 조성사업 38억원이라는 보너스도 있어 완산동은 영천의 다른 동네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성공을 위해 주민협의체가 구성되고 공무원들도 상호 협력하며 다양한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있다. 몰론 언론에서도 성공적인 사업을 위해 서포터를 하고 있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본 기자도 이번 기획취재를 위해 부산, 대구, 영주 등 도시재생사업의 성공모델을 찾아 다녔다. 그리고 성공한 지역을 취재 보도했다. 모든 취재를 마친 뒤 아쉬움이 남는다. 바로 화려하게 성공한 지역만 찾을 것이 아니라 실패한 곳도 둘러보았으면 하는 마음이다.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이다’라는 말이 있듯이 실패한 곳도 유심히 살펴보고 우리 영천은 실패를 하지 않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 찾아야만 하는 것이다.
지난 10월 기획취재 마지막 부분 인터뷰를 가졌다. 여기서 만난 도시재생뉴딜사업 관계자들은 나보다 한발 앞선 생각을 가지고 있었다. 성공한 부분을 찾는 것은 기본이며 아픔이 있지만 실패한 곳을 찾아 똑같은 고통을 받지 않기 위해 노력한다는 것이다.
예전에 시설관리공단 기획취재 중 안동에서 만난 공단관계자의 말이 떠오른다. “성공한 곳을 찾아가는 것은 너무 쉬운 일입니다. 그러나 실패한 곳을 방문하는 것은 정말 힘듭니다. 그래도 실패한 원인을 알아야 우리는 실패를 피할 수 있습니다.”라는 말이다.
이제 완산동을 시작으로 영천이 진정한 발전을 위한 기반을 조성하고 있다. 450억원에 달하는 사업비를 투자해 보란 듯이 성공의 길로 들어서야 한다. 여기다 도시재생뉴딜사업에 대한 완산동의 노하우를 가지고 2019년도에는 서부동과 중앙동도 사업유치에 성공하길 간절히 기대해 본다.
김기홍 기자  
“시민신문을 보면 영천이 보입니다”
- Copyrights ⓒ영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천시민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영천시민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보잉MRO 철수설에 화들짝… 상징성 ..
미분양 아파트 970가구 달해
제방붕괴로 차량인명피해… 보상받..
시의회 열정만큼 역대최고… 시정질..
가을의 문턱에서 만난 영천은… 여..
화신그룹 정호 회장 별세
<전문가 기고-1>기초연금 신..
행사 때문에… 일정변경
역사문화박물관 국회 전시회 가다…..
<1면화보>가을을 달린다

최신뉴스

“영천은 부품소재산업 스마트기지..  
<1면화보>천년고찰 은해사 ..  
영천~경산~대구 무료환승  
최기문 시장 공약 1순위는 무엇일..  
정부 경제자유구역 제2차 기본계획..  
“영천은 싸워가지고 한번도 져 본..  
<주간포토>  
영천 발전방안 찾다… 중장기발전..  
<취재수첩>즉흥적인 덜컥수..  
컬러유도선 색 의미는  
건설안전 책임진다… 시스템비계 ..  
노사안정 통해 일자리창출하자… ..  
농정평가 5년 연속 기관표창… 시..  
백신애문학 심포지엄 개최… 문학..  
친환경농산물품평회 영천시 인기몰..  


회사소개 - 연혁 - 임직원소개 - 윤리실천요강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찾아오시는 길
 상호: 영천시민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5-19-58881 / 주소: 경북 영천시 조양공원길 24번지(창구동 26-9)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지송식
mail: smtime@chol.net / Tel: 054-333-1245 / Fax : 054-333-12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지송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