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경제 복지/봉사 인물 동영상 종합 정치 경제 행정 지방의회 종합 문화 여성 교육 학교소식 인물 종합 취재수첩 기획기사 사진기사 지역소식 동정 방문 행사 보도자료 종달새 칼럼 독자투고 의학상식 시민기자란 영천인 출향인사
최종편집:2019-08-13 오후 11:06:32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PDF게시판
뉴스 > 칼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칼럼]삶의 나날이 전투 같아서는 안 되는데…
사람은 직업 가정 갖고 안정된 생활 소망
국민들 허파 뒤집고 속에 천불나는 형태
2019년 08월 13일(화) 20:48 1074호 [영천시민뉴스]
 
100억 미스트롯을 찾아라, 에서 최종 미(3위)에 뽑힌 홍자(가수·33) 가 부른 노래 ‘사랑 참 힘 드네요’, ‘비나리’, ‘상사화’등의 노래에서 공통분모는 사랑의 애절함에 앞서 사랑의 힘듦을 녹아낸 가사에 곡을 붙인 것이다. 조선조 이전부터 예인들의 삶은 보통의 삶보다 그들은 피 속엔 역마살의 유전자가 깊숙이 숨어있어 삶이 녹녹하지 못함을 봤다. 미스트롯 10위권의 지망자 모두의 노래는 가히 최상급들이며 특히 송가인과 홍자의 노래는 신들린 듯 했고 이들은 하나같이 걸어온 지난날이 너무 힘들었다고 토로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일할 수 있는 나이에 직업과 따뜻한 가정을 갖고 안정된 생활을 하기를 소망한다. 운동선수 또한 유명한 프로 선수가 되기까지 그 길은 너무 멀고 험하다. 사람이 현재 자기 직업에 만족을 느끼는 사람은 아마도 국회의원 장관 법조인 공무원 OO카지노직원 OO공사 기타 등등에서 즉 신도 미처 몰랐던 황금자리를 차지한 사람들과 안정된 공직자 빼고는 대부분 현재 몸 담아 일하고 있는 생산직 서비스업 자유업 기타 수많은 직종에서 일은 하면서도 실시간 불만을 느끼며 당장 때려치워 접고 싶어도 가정과 자식들 때문에 직장을 포기할 수 없는 나날이 전투 같은 삶의 현실이다.
유명 가수가 되기까지의 길은 멀고 험난하다 유명운동선수가 되기까지의 길은 첩첩산중이며 최근 기업하는 사람들이 또 회의를 느낀다는 얘기다 내가 왜 이러는지 모르겠다. 이렇게 힘들지 않아도 “이 돈이면 가만히 앉아서 놀아도 잘 먹고 살 수 있는 데”라고 중얼….
이제 국민들이 보는 정치권의 시각이다 국회의원과 장관들 수가 너무 많아 희소가치가 없어서 그럴까? 그들의 행태가 국민들의 눈높이와는 늘 거리를 좁히지 못하고 있다. 4000만 명 중 최고의 정점에 도달한 전생에서부터 복 받고 태어난 선택된 사람들일까? 있을 때 잘해 란 노랫말처럼 여당도 야당도 장·차관도 공직자들도 제발 국민들 허파 뒤집고 속에 천불나는 행태는 좀….이 세상 모든 일에는 영원함이 없음을 알면서….
영천시민신문 기자  smtime@chol.com
“시민신문을 보면 영천이 보입니다”
- Copyrights ⓒ영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천시민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영천시민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학생기자 르포]과거 대한민국 다녀..
동영천로타리 클럽회관 개소식 열고..
영천시자원봉사센터 소장 자리가 뭐..
[칼럼]삶의 나날이 전투 같아서는 ..
독도 영유권 수호의지
지역 건물 공장 경매 수두룩… 업..
[시민기자 기획-19-1]“와인장인 자..
[종달새]
4-H연합회 야영교육… 차세대 농촌..
[주간포토]

최신뉴스

의회 상임위 회의내용 깜깜이… 공..  
[1면화보]태극기 바람개비에 염원 ..  
마늘 정부수매 비축 실시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2..  
영천시·시의회, 지역축제 발전 위..  
최기문 시장, 휴가철 숙박시설 현..  
낙동강 수계 공모사업 461억 중 17..  
지역 건물 공장 경매 수두룩… 업..  
언론중재위 시정권고 577건 개인 ..  
도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성명..  
도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성명..  
향후 10년 영천 폭염위험도 어느 ..  
영천 올해 폭염 22회 발생… 전년..  
영천시자원봉사센터 소장 자리가 ..  
영천시자원봉사자 2만184명… 봉사..  


회사소개 - 연혁 - 임직원소개 - 윤리실천요강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찾아오시는 길
 상호: 영천시민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5-19-58881 / 주소: 경북 영천시 조양공원길 24번지(창구동 26-9)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지송식
mail: smtime@chol.net / Tel: 054-333-1245 / Fax : 054-333-12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지송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