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경제 복지/봉사 인물 종합 정치 경제 행정 지방의회 종합 문화 여성 교육 학교소식 인물 종합 취재수첩 기획기사 사진기사 지역소식 동정 방문 행사 보도자료 종달새 칼럼 독자투고 의학상식 시민기자란 영천인 출향인사
최종편집:2019-06-25 오후 05:37:35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PDF게시판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공공시설 신축부지 확보 난항… 선정 후엔 위치 논란 일어
공무원 “적합한 부지없다” 토로
시민단체 “신중히 정해야” 지적
2019년 06월 11일(화) 21:01 1066호 [영천시민뉴스]
 
영천시가 공공시설물 신축을 위한 부지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우여곡절을 겪으면서 어렵게 신축예정부지가 결정된 이후에는 위치가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잇따르고 있다. 건물신축 수요가 발생한 이후에 부지물색에 나서다 보니 시간에 쫓겨 급하게 부지를 확보하는 과정에서 이 같은 상황이 되풀이 되고 있다는 지적이 많다.
최근 영천시에서 공공시설물 신축예정 부지를 물색 중인 곳은 동부동주민센터, 완산동행정복지센터를 비롯해 노인복지관 등이다. 또 신축예정부지 위치가 확정된 생활밀착형국민체육센터와 영천역사박물관은 위치가 적합하지 못하다는 여론이다.

↑↑ 영천시가 동부동주민자치센터 이전 부지를 확보하지 못하자 노후화된 현 청사에 대한 확장공사(예산 2억원)를 추진하고 있다.
ⓒ 영천시민뉴스

↑↑ 완산동 청사 이전을 위한 신축예정부지 매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완산동행정복지센터 전경.
ⓒ 영천시민뉴스

◇신축부지 확보 못해 지지부진
동부동주민센터의 경우 2009년부터 이전 신축을 계획했으나 지금까지 신축예정 부지를 확보하지 못해 10년째 지지부진한 상태다. 완산동행정복지센터는 올해 본예산에 부지매입비 50억원을 확보하고도 부지매입이 여의치 않아 이전자체가 무산될 처지다.
또 노인복지관은 시비 100억원을 투입해 건립할 예정이지만 부지를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부지를 물색 중이지만 여의치 않을 경우 야사지구토지구획정리지구 내 시유지를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결국 야사토지구획정리지구 준공목표인 2020년까지 대책 없이 기다릴 수밖에 없는 처지가 될 공산이 크다.
노인복지관 신축을 추진하고 있는 사회복지과 담당자는 “현재 영천시종합복지센터에는 1층 영천지역자활센터, 2층 영천시종합사회복지관 아동가족상담센터, 3층 대한노인회영천시지회가 사용하고 있다. 영천시는 노인인구가 27%선이다. 장애인복지관은 있는데 노인복지회관은 없다.”며 신축 필요성을 설명하고 “영천시종합복지센터를 신축하면서 복지기금, 국비지원을 받았기 때문에 더 이상 국비를 지원받지 못한다. 시내에는 땅값이 비싸 적당한 부지를 구할 수가 없다”며 어려움을 토로했다.

◇부지확보 후 위치 적정성 논란
신축예정지가 결정된 이후에도 위치의 적합성을 두고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생활밀착형국민체육센터의 경우 건립예정지로 확정된 야사동 산 39-1번지 일원은 경사도가 심해 절토·성토비용이 많이 투입돼야 하고 시내 중심가에서 멀어 접근성이 좋지 못하다는 지적이 많다. 총 85억원(기금 30억원 시비 55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3400㎡ 규모로 수영장(25m 5레인)을 비롯해 헬스장 실내인공암벽장, 다목적체육관 등이 들어선다. 향후 실시설계용역, 관계기관협의 등을 거쳐 올해 12월 착공할 예정이다.
시 새마을체육과 담당자는 “당초 야사지구토지구획정리지구 내에 들어갈 예정이었으나 (토지구획정리사업이) 계획대로 진행되지 않아 국비 예산을 반납했었다. 이번에는 신축예정부지 위치를 결정했고 용역비 2억원이 확보됐다. 2012년까지 예산을 집행해야 하기 때문에 기한이 촉박하다”며 선정배경을 설명하고 “전경대~오미동간 도로개설공사 구간에 위치해 있다. 도시계획도로가 개설되고 나면 시내에서 먼 거리가 아니다. 시내인구의 60%가 동부동에 집중돼 있어 수요는 충분하고 주민들에게 도움이 된다.”고 했다.
영천역사박물관의 경우 당초 옛 임고중학교 폐교 부지를 매입해 신축하기로 하고 2017년 부지매입 예산 30억원을 확보했다가 반납했다. 올해 화룡동 오미삼거리 인근 1만8811㎡부지를 매입키로 하고 공유재산관리계획안을 시의회에 상정해 통과시켰다. 하지만 지역 시민단체에서 박물관부지의 위치가 적절치 못하다며 제동을 걸고 나서자 진퇴양난이 빠졌다. 시민단체에서 지난 6월 5일 최기문 영천시장과 면담을 통해 박물관 관련 시민토론회 결과를 설명했고, 최 시장은 ‘(부지선정에) 심사숙고하겠다.’고 답변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시민단체 관계자는 “화랑설화마을 준공이 임박한 상황인데 위치선정이 잘못됐다는 말이 아직까지도 회자되고 있다. 위치가 한번 결정되고 나면 후회해도 소용이 없다.”라며 “공공시설물의 설립위치를 결정할 때에는 설립목적, 주민접근성, 시너지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하고 시민공청회도 개최해야 한다. 위치를 잘못 선택하게 되면 두고두고 후회하게 된다.”며 신중한 접근을 당부하고 있다.
장칠원 기자  
“시민신문을 보면 영천이 보입니다”
- Copyrights ⓒ영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천시민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영천시민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시청 간부공무원 10명 공로연수, 승..
“경마공원 개장 맞춰 지하철 영천 ..
금호강 보 물빼기 현장 동행 취재해..
영천 구정목장, 한국 홀스타인 그랜..
자동차번호판 바뀐다… 앞 숫자 3자..
천년초 꽃 구경하세요
매년 장학금 1000만원 쾌척… 총 1..
제1회 노계문학 백일장 대회… 전국..
마늘 수확 뒤 이삭줍기… “절도다 ..
“자녀가 잘하는 것을 직업으로 선..

최신뉴스

병원진료 서류만 40여종… 간소화 ..  
<1면화보>지역 농협조합장, ..  
집배원 노조 총파업 예고  
도의원 3명 존재감 과시… 해당 상..  
최순례 시의원 “폴리텍대학 설립..  
70세이상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반..  
분만산부인과, 100% 영천서 분만한..  
임차인 “5년 살고 이사 가는데, ..  
마늘수확 기계로 척척… 노동력 부..  
영천시·울산광역시 남구, 스포츠..  
화랑설화마을 7월 준공  
경북종별 육상경기대회 영천선수 ..  
평생학습 공모사업 선정… 도내 최..  
파크골프협회장기대회, 길벗클럽 ..  
행복 영천만들기… 스타빌리지 19..  


회사소개 - 연혁 - 임직원소개 - 윤리실천요강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찾아오시는 길
 상호: 영천시민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5-19-58881 / 주소: 경북 영천시 조양공원길 24번지(창구동 26-9)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지송식
mail: smtime@chol.net / Tel: 054-333-1245 / Fax : 054-333-12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지송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