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경제 복지/봉사 인물 동영상 종합 돌발영상 정치 경제 행정 지방의회 종합 문화 여성 교육 학교소식 인물 종합 취재수첩 기획기사 사진기사 지역소식 동정 방문 행사 보도자료 종달새 칼럼 독자투고 의학상식 시민기자란 영천인 출향인사
최종편집:2019-10-21 오후 03:54:42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PDF게시판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금호강 보 물빼기 현장 동행 취재해 보니
“보 개방합니다”… 악취 발생 해충피해 방지
2019년 06월 18일(화) 20:15 1067호 [영천시민뉴스]
 
금호강 보 물 빼기 현장을 담당 공무원과 함께 동행했다.
금호강 보는 영천문화원 밑 둔치와 금호읍 제2금창교 밑 둔치 2곳에 있다.

↑↑ 영천문화원 밑 금호강 보를 개방하고 있다.
ⓒ 영천시민뉴스

지난 11일 오전 9시30분경 영천시 힐링산업과 공무원 2명은 영천교 현장에 도착, 보 하류 지역 상황을 먼저 살핀다. 하류지역 상황 중에는 낚시를 하거나, 물속에 들어가 있는 사람 등을 가장 먼저 살피고, 해당지역에 사람이 있으면 ‘보 개방 합니다.’라고 큰 소리를 외친다.

사람이 없는 것을 확인한 뒤 1명은 완산동쪽 도로변에 있는 제어실에 들어가고 1명은 영천교 위에서 징검다리 등 사람이 있는 것을 계속 살핀다. ‘이상무’ 서로 사인이 맞으면 제어실 버튼을 눌러 보에 공기를 뺀다. 보가 낮아지면 많은 량의 물이 하류로 쏟아져 내린다. 홍수시 흙탕물이 내려가는 것과 비슷하다. 약 10분 정도 있으면 보위에 있던 물이 다 빠진다.

힐링산업과 담당자는 “문화원 밑에는 종종 물을 빼야 한다. 보 물 빼기는 하천 정화 역할을 하기도 한다. 물이 오래 있으면 냄새가 나는 등 시민들의 민원성 전화도 간혹 있다.”면서 “낚시 금지 등 관리 차원에서 매달 1~2회 정도는 물을 방류시키나 농사철에는 물을 가둔다.”고 했다.

↑↑ 금호읍 제2금창교 밑 금호강 보를 개방하고 있다.
ⓒ 영천시민뉴스
이어 차를 타고 금호읍 제2금창교 밑에 있는 보로 향했다. 이곳에 도착하자마자 보 하류에 있는 낚시꾼과 다슬기를 줍는 여성에 소리를 치며 나오라 한다. 이들은 보 관리 담당자를 잘 알기 때문에 소리를 듣고는 두말하지 않고 물 밖으로 나온다.
사람이 없는 것을 확인 하고는 제어실 직원과 현장을 살핀 직원이 서로 ‘이상무’ 사인을 내면 버튼을 눌러 보에 공기를 뺀다.
문화원 밑 보와 마찬가지로 10분도 안되어 물이 다 빠져나갔다.

힐링산업과 담당자는 “태풍이나 폭우가 없으면 상시적으로 물을 담아두고 있으나 최근 민원이 있어 수시로 물을 빼고 담는다.”면서 “금호는 날파리(하루살이) 등 해충 피해도 약간 있어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보를 개방하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김영철 기자  
“시민신문을 보면 영천이 보입니다”
- Copyrights ⓒ영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천시민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영천시민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도시철도 영천연장 건의… 최 ..
화룡동 주민 “농로 통로박스 경사..
영천 5년 평균성장률 9.1%… 전국 ..
위험 처한 주인 구한 개
[인터넷 뉴스]‘시민기자 기획취재..
시민신문 창간 22주년 기념식… “..
영천큰장 고객사은대잔치… 우천에..
[특집]“시정 최우선 과제는 인구증..
[시민편집자문위원회]“편집회의는 ..
한국당 ‘이만희 vs 김장주’ 공천..

최신뉴스

영천아리랑 이어부르기-영천고32회  
영천아리랑이어부르기  
돌발영상-울산야시장탐방  
돌발영상-임고초운동회  
영천시, 가상 미래체험공간 조성…..  
전국체전 영천선수… 금1 은4 동8..  
전국체전 800m 금메달… 성남여고 ..  
도로정비사업 위험  
“지역 사회 협력으로 상생 발전 ..  
영천에서 3C 당구 최강자는 누구일..  
영천 포도축제 한마당… 울산서 특..  
[주간포토]  
어르신 가을 음악여행… 영천아리..  
10회 민관군 친선축구대회 개최  
[읍면동소식]  


회사소개 - 연혁 - 임직원소개 - 윤리실천요강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찾아오시는 길
 상호: 영천시민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5-19-58881 / 주소: 경북 영천시 조양공원길 24번지(창구동 26-9)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지송식
mail: smtime@chol.net / Tel: 054-333-1245 / Fax : 054-333-12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지송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