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경제 복지/봉사 인물 동영상 종합 정치 경제 행정 지방의회 종합 문화 여성 교육 학교소식 인물 종합 취재수첩 기획기사 사진기사 지역소식 동정 방문 행사 보도자료 종달새 칼럼 독자투고 의학상식 시민기자란 영천인 출향인사
최종편집:2019-08-13 오후 11:06:32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PDF게시판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아파트 신축 공사장 인근주민 “소음 먼지로 엉망” 호소
주민, 개별소음측정기 구입
2019년 07월 02일(화) 19:38 1069호 [영천시민뉴스]
 

↑↑ 영천시에서 소음측정기를 이용해 소음을 측정하고 있다.
ⓒ 영천시민뉴스
완산동 구 공병대 자리에 신축 중인 이편한세상 아파트 공사 현장에 소음과 먼지 피해로 인해 생활에 큰 지장을 조래하고 있다는 주민들이 민원을 제기하고 있다. 이곳 주민들은 “도로를 마주하고 있는 공사장과 거리는 불과 몇 미터 정도다. 큰 차는 바로 집 앞을 통과하고 있다. 하루 수백 번 통과하는 대형 차량과 먼지, 공사장에서 나는 소음 등으로 인해 생활이 엉망이다.”면서 “이를 시정해달라고 시청에 요청했으나 시청에서는 아무런 반응도 없다.”고 했다. 이에 주민들은 “소음문제로 못살겠다. 영천시는 즉각해결하라” “영천시는 대림건설의 하수인인가 주민생활 환경은 뒷전인가”라는 현수막을 붙였다.
영천시 환경보호과는 지난 6월 25일 오전 일찍 현장에 나와 소음 측정기를 가동, 소음 측정 하는 등 주민들의 생활 보호를 위해 현장 활동을 폈기도 했다. 현장 활동한 담당자는 “민원인들이 아침 이른 시간을 원했다. 그래서 아침 일찍, 낮 시간, 오후 시간에 측정했다. 일하는 사람들이 측정을 사전에 알고 있어 대부분 기준(65데시빌)치 이하가 나왔다. 기준을 넘은 것도 있으나 5분 지속 소음이 계속 되지는 않았다.”면서 “아무 예고 없이 현장에가 측정을 할 것이다. 기준치 이상이면 과태료 등 행정처분 대상이다.”고 설명했다.
주민들은 현장 활동에 불만을 표시하고 개별 소음 측정기를 구입하는 등의 대책을 논의하기도 했다.
김영철 기자  
“시민신문을 보면 영천이 보입니다”
- Copyrights ⓒ영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천시민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영천시민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학생기자 르포]과거 대한민국 다녀..
동영천로타리 클럽회관 개소식 열고..
영천시자원봉사센터 소장 자리가 뭐..
[칼럼]삶의 나날이 전투 같아서는 ..
지역 건물 공장 경매 수두룩… 업..
독도 영유권 수호의지
[시민기자 기획-19-1]“와인장인 자..
[종달새]
4-H연합회 야영교육… 차세대 농촌..
[주간포토]

최신뉴스

의회 상임위 회의내용 깜깜이… 공..  
[1면화보]태극기 바람개비에 염원 ..  
마늘 정부수매 비축 실시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2..  
영천시·시의회, 지역축제 발전 위..  
최기문 시장, 휴가철 숙박시설 현..  
낙동강 수계 공모사업 461억 중 17..  
지역 건물 공장 경매 수두룩… 업..  
언론중재위 시정권고 577건 개인 ..  
도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성명..  
도의회, 일본 경제보복 규탄 성명..  
향후 10년 영천 폭염위험도 어느 ..  
영천 올해 폭염 22회 발생… 전년..  
영천시자원봉사센터 소장 자리가 ..  
영천시자원봉사자 2만184명… 봉사..  


회사소개 - 연혁 - 임직원소개 - 윤리실천요강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찾아오시는 길
 상호: 영천시민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5-19-58881 / 주소: 경북 영천시 조양공원길 24번지(창구동 26-9)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지송식
mail: smtime@chol.net / Tel: 054-333-1245 / Fax : 054-333-12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지송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