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경제 복지/봉사 인물 동영상 종합 돌발영상 정치 경제 행정 지방의회 종합 문화 여성 교육 학교소식 인물 종합 취재수첩 기획기사 사진기사 지역소식 동정 방문 행사 보도자료 종달새 칼럼 독자투고 의학상식 시민기자란 영천인 출향인사
최종편집:2020-05-21 오후 02:42:27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PDF게시판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자가격리 지원금 받으려면… 기준에 해당돼야 가능
4인가족 123만원 지원
2020년 03월 27일(금) 14:48 1104호 [영천시민뉴스]
 

↑↑ 확진자가 많이 나올 때 2월 말, 시내 한 마트의 라면 진열대에 라면이 동이 나기 직전이다.
ⓒ 영천시민뉴스
코로나19로 자가격리를 실시한 시민들에 지원책이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다. 코로나19가 영천에서 세를 심하게 떨치던 2월말경 자가격리자 수는 300명에 육박 했다.

월 23일 현재 자가격리자는 1명이다. 확진자가 한참 많이 발생한 2월말에 자가격리된 시민들 중에는 자가 격리가 해제, 3월 19일경 동사무소나 읍면에 자가격리한 사람들 지원에 대해 신청하려고 하니 증거가 없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도 있다는 것이다.

한 시민은 “동에 신청하려고 하니 자가격리 증거 자료가 없다. 담당자는 당시 전화 통화 녹음 등이 있느냐 등의 증거를 요구했는데, 아무런 경황이 없어 그냥 격리 생활을 했다.”면서 “우리 뿐 아니라 다른 사람들도 이런 경우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지원책도 여러 가지의 방법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으나 격리 자체가 인정되지 않고 있는 실정이라 답답하다.”고 했다.

영천시는 2월 27일부터 생필품 패키지 지원을 실시하기도 했는데, 자가격리기간이 5일 이상인 자에게 쌀, 라면, 화장지 등 가구당 10만원 내외의 생필품을 지원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담당 부서인 복지지원과에서는 “3월 23일까지 135가구가 대상이다. 이 대상자들은 별도 통지서를 보냈다. 통지서를 잃어버려도 자료가 있으니 상관은 없다. 4인 가족 기준으로 2주 격리가 123만 원의 지원금이 나간다. 2주 다 격리한 사람들은 많지는 않다. 보통 10일 정도의 격리가 많았다.”면서 “현재 일반 시민들이 동사무소 등에 연락을 많이 하고 있다. 자가 격리는 본인이 의심스러워 보건소에서 검사 받고 집에 며칠 있었으면 해당되지 않는다. 또 보건소에서 상담하고 난 뒤 며칠 집에 쉬어라고 한것으로 신청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이 또한 해당되지 않는다. 이런 민원으로 의견이 상충되고 있어 다소 난감한 부분이 있다.”고 했다.
김영철 기자  
“시민신문을 보면 영천이 보입니다”
- Copyrights ⓒ영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천시민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영천시민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코로나 극복 경기부양 예산 1139억..
시의회 추경·조례안 14건 심의 의..
영천 주요시설 언제 개방하나… 4단..
시의회 후반기 의장단은 누구?… 후..
“임고 자양 고경 출동 지연…119지..
과수 꽃눈 저온피해 한달 뒤… 현장..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5월 11일부터..
총선 선거법 위반행위 보니… 고발 ..
“코로나 농업대책 전무… 교통문화..
우로지 거북이떼 출현… 생태계 파..

최신뉴스

교통신호등 잇따라 설치하자 찬반 ..  
청소년 동아리 맞춤 지원… 11개 ..  
코로나19 안전한 개학  
농식품 수출 활성화 위한  
유흥시설 집중단속 실시… 코로나1..  
여성 사회진출 길 모색… 새일센터..  
시 특별교통수단 추가 운행… 휠체..  
외국인 민원인 통역 서비스 제공…..  
학교운영위협의회 개최… 김범수 ..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 표창  
경로잔치·윷놀이행사 취소 결정…..  
우로지 거북이떼 출현… 생태계 파..  
[1면화보]등교개학 준비 완료  
보조금 횡령 변론종결  
시민신문 학생기자단 운영… 지역 ..  


회사소개 - 연혁 - 임직원소개 - 윤리실천요강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찾아오시는 길 - 모바일
 상호: 영천시민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5-19-58881 / 주소: 경북 영천시 조양공원길 24번지(창구동 26-9)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지송식
mail: smtime@chol.net / Tel: 054-333-1245 / Fax : 054-333-12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지송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