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경제 복지/봉사 인물 동영상 종합 돌발영상 정치 경제 행정 지방의회 종합 문화 여성 교육 학교소식 인물 종합 취재수첩 기획기사 사진기사 지역소식 동정 방문 행사 보도자료 종달새 칼럼 독자투고 의학상식 시민기자란 영천인 출향인사
최종편집:2019-12-10 오후 05:39:12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PDF게시판
뉴스 > 사진기사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단독]팔공산 둘레길, 16구간 108km 연결
영천 10~ 14 구간 25km 가장 길어
2019년 11월 12일(화) 11:29 1086호 [영천시민뉴스]
 
[1면화보]수능대박 기원 팔공산 둘레길 산행
11월 9일 성남여자고등학교(교장 김창회) 1~2학년 학생 20명은 선배들의 수능 대박을 기원하는 팔공산 둘레길(14-13코스) 산행을 영천시경계탐사대(대장 김성근)와 함께 했다. 김성근 대장 및 31명의 탐사대원들과 산불예방 캠페인 온 박상도 청통면장 및 면사무소 직원들 모두 지역 후배들의 수능 대박을 기원했다.


↑↑ 팔공산 둘레길 지도.
ⓒ 영천시민뉴스
‘팔공산 둘레길’은 대구 경북의 명산 팔공산 자락을 둘러싼 길이다. 대구 동구, 칠곡, 군위, 영천, 경산을 잇는 16개 구간으로 조성되어 있으며 총 길이는 108km에 달한다. 팔공산 둘레길에는 아름다운 자연과 역사·문화의 흔적이 곳곳에 남아있으며 갓바위를 비롯하여 1500년의 역사를 간직한 동화사, 초조대장경을 봉안했던 부인사, 천년고찰 은해사, 수려한 경관을 자아내는 수태골 치산계곡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가 있다.

팔공산 둘레길은 지난 2015년 6월 경상북도와 대구광역시, 영천시, 경산시, 군위군, 칠곡군, 대구시 동구청의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팔공산둘레길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018년까지 4년간 90억 원을 들여 팔공산을 순환하는 총연장 108km의 숲길을 조성한 사업이다(아직 미완성 구간도 있음).

자치단체별 길이는 영천이 25km로 가장 길고(면적도 가장 넓은 팔공산 전체 34,4%) 다음 군위군 칠곡군 경산시 대구시 동구 순이다.

영천시경계탐대와 함께한 성남여고 학생들은 팔공산 둘레길 14구간과 13구간을 탐사(원효암~약사암~기기암~은해사)하면서 아름다운 팔공산의 일부를 체험하고 선배들의 수능대박을 기원했다.

또 박상도 청통면장을 비롯한 청통면 사무소 직원들은 기기암에서 등산객들과 함께하는 산불예방 캠페인을 펼치기도 했다.
김영철 기자  
“시민신문을 보면 영천이 보입니다”
- Copyrights ⓒ영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천시민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영천시민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단독]내년 고교 신입생 140명 부족..
“행정복지센터 위치변경, 4차선 도..
화남면체육회 총회, 회칙개정
[단독]한약축제 대표 프로그램 1위 ..
[단독]내년 영천시정 운영방향 보니..
[단독]체육회장 무투표 될까
남부동, 수능 격려물품 전달하다
[단독]옛 공병대 부지 상가, 사기 ..
버스승강장 시설개선
‘민간인쇄 조보’<1577년 발행&..

최신뉴스

[단독]멧돼지 사체훼손 쓸개채취 ..  
[1면화보]연말연시 분위기 물씬  
영천사랑상품권 추가발행  
영천시 청렴도 수직상승… 최하위..  
[단독]선원포럼 출연 강사 32명, ..  
그린환경센터, 등산로 조명등·전..  
민선7기 공약 추진율 30%… 공약 5..  
나눔이 있어 살맛나는 영천… 인재..  
[단독]영천서 보기힘든 이색 풍경..  
영천시 두 번째 식품명인 탄생  
시민신문봉사단, 제주귤 소비촉진 ..  
[주간포토]  
고3 청소년 꿈 토크 콘서트 열리다  
금호읍 신대리 마을회관 준공식 개..  
동부동 스포츠댄스반 경연대회 장..  


회사소개 - 연혁 - 임직원소개 - 윤리실천요강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찾아오시는 길 - 모바일
 상호: 영천시민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5-19-58881 / 주소: 경북 영천시 조양공원길 24번지(창구동 26-9)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지송식
mail: smtime@chol.net / Tel: 054-333-1245 / Fax : 054-333-12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지송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