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건사고 경제 복지/봉사 인물 동영상 종합 돌발영상 정치 경제 행정 지방의회 종합 문화 여성 교육 학교소식 인물 종합 취재수첩 기획기사 사진기사 지역소식 동정 방문 행사 보도자료 종달새 칼럼 독자투고 의학상식 시민기자란 영천인 출향인사
최종편집:2021-01-15 오후 03:48:32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PDF게시판
뉴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성일가 둘레길, 명배우 추모에 안성맞춤
자연친화적인 환경으로 평가
2020년 12월 01일(화) 08:46 1138호 [영천시민뉴스]
 

↑↑ 성일가 둘레길에서 만난 저수지가 아름답기만 하다.
ⓒ 영천시민뉴스
괴연동 ‘성일가’와 ‘성일가 둘레길’을 둘러보았다.

이 둘레길은 영천시에서 고 신성일 명배우를 기념하기 위해서 지난해 말 조성한 길이다. 성일가는 다 알아도 성일가 둘레길은 아직 잘 모른다.

성일가 입구에서 걸어서 가면 약 1km 구간이다. 둘레길에는 휫골지라는 작은 연못이 있는데 무엇보다 자연 그대로를 느낄 수 있어 뛰어난 가치를 가진 것으로 평가한다.

둘레길의 특징은 편의시설 등을 거의 만들지 않고 자연을 최대한 살려서 조성한 것이라 누구나 편안함을 느낄 수 있다는 말을 한다.

ⓒ 영천시민뉴스

11월 14일과 21일 영천시 경계탐사대 대원 5~6명과 영천시 걷기연맹 회원 7~8명이 이곳을 답사했는데, 모두 “둘레길이 아담하게 잘 조성된 것 같다. 성일가를 보고 나서 이곳을 한 바퀴 돌고 가면 힐링된다.”고 이구동성했다.

영천시가 향후 성일가 일대를 관광지로 개발하기 위해 기념관조성 등을 계획하고 있는데, 기념관이 조성되면 둘레길도 볼거리 제공에 한몫 할 것으로 기대된다.

ⓒ 영천시민뉴스

한편, 이곳을 거쳐 채약산 정상을 다녀 본 두 단체와 시민들은 정상에서 이곳으로 바로 다니는 등산로도 있었으면 좋을 것 같다는 말을 하기도 했다.

성일가는 채약산 동편 기슭에 자리하고 있는데, 채약산은 대창면 오길리, 금호읍 약남리, 괴연동 등에서 올라가고 내려가는 편리한 등산로가 개발, 시민들로부터 사랑받는 산이다.
김영철 기자  
“시민신문을 보면 영천이 보입니다”
- Copyrights ⓒ영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영천시민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영천시민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추대 차 면역력 증강에 도움?… S..
시민신문으로 보는 2020년 영천 10..
상수도설치 자부담 부담되네… 할부..
민원해결사 환경미화원
[최기문 시장 인터뷰]“대구도시철..
영천시청 294명 인사, 분석해 보니..
시내버스 보조금 79억원… 1대당 1..
[1면화보]반갑다 2021… 코로나 극..
윤문조 영천시 부시장 취임
시의회 의원연구단체… 경마공원·..

최신뉴스

영천시장학금 284억원 조성… 코로..  
이만희 의원, 농수산물 선물 상한..  
최기문 시장, 발로 뛰는 현장공감 ..  
‘레드향’ 맛 보세요  
대창초, 학습꾸러미 전달… 겨울방..  
세입자 임대료 1개월 무상지원… ..  
부패 없는 영천실현 앞장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 발굴… 행..  
신녕면 새마을가족… 소외된 이웃..  
중앙동 정의태권도… 십시일반 마..  
문화예술지원사업 공모  
학교급식도구 표준화  
경주시 내남면 메추리 농장  
영천이 꽁공 얼었다… 올 겨울 최..  
[1면화보]동장군 기세 속 강태공 ..  


회사소개 - 연혁 - 임직원소개 - 윤리실천요강 - 윤리강령 - 편집규약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찾아오시는 길 - 모바일
 상호: 영천시민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505-19-58881 / 주소: 경북 영천시 조양공원길 24번지(창구동 26-9) / 등록일 : 2010년 9월 6일 / 발행인.편집인: 지송식
mail: smtime@chol.net / Tel: 054-333-1245 / Fax : 054-333-12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지송식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